과민성대장증후군 자가진단

과민성대장증후군 자가진단 테스트를 통해 내 몸이 얼마나 심각한 상태인지 체크해보자. 단순히 배변장애로만 치부하기에는 불편함이 큰 병이다. 뚜렷한 치료제가 없는 것도 힘든 점이다. 하지만 이 병도 분명 개선의 방법이 있다.


자가진단

과민성대장증후군 자가진단 문항으로 간단하게 체크하자. 자가진단만으로 비교적 명확하게 진단 가능하다.

  1. 변비나 설사가 자주 있다.
  2. 배에 가스가 차는 일이 잦다.
  3. 건강한 변 대신 노란색 흰 점액질만 나오는 경우가 있다.
  4. 식사 도중에 화장실을 가기도 한다.
  5. 갑자기 강한 복통이 오며 화장실을 다녀오면 괜찮아진다.
  6. 긴장하면 배가 아프다.


과민성대장증후군 원인

아쉽게도 과민성대장증후군의 명확한 원인은 아직 밝혀진 바 없다. 하지만 스트레스가 증상을 악화시키는 원인이라는 의견은 지배적인 편이다. 장내 환경은 후천적이라기보다 선천적인 영향이 크다. 또한 현대인의 약 7~15%가 이 병을 갖고 있다고 한다.


과민성대장증후군 통증 줄이는 법

사실 이 병을 오랫동안 앓고 있는 사람은 그 방법을 안다. 어릴 때부터 경험하면서 통증의 패턴을 파악했기 때문이다. 그래도 아직 긴가민가한 분들을 위해 요약해보자.

  • 중요한 시험, 회의 전에는 과식을 피한다.
  • 기름지거나 매운 음식은 과민성대장증후군에겐 독이다.
  • 음식을 천천히 꼭꼭 씹어먹는다.
  • 스트레스를 받지 않기는 어렵다. 해소 방법을 찾아라.
  • 유산소 운동을 한다.
  • 7시간 이상 자려고 노력한다.


합병증

오랫동안 장으로 고생하다보면 합병증에 대한 생각을 한다. 하지만 잦은 설사로인한 합병증은 흔하지 않다. 10~20년 이상 고생한 환자도 대장내시경을 하면 깨끗한 경우도 많다. 그래도 일상생활에서의 불편함이 초래하는 정신적인 문제는 있다. 원하지 않은데도 불구하고 화장실을 자주가면 활력이 감소할 수 있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